•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영진약품, 화성시에 바이오 생산시설 조성

매출·수출 증가로 생산라인 확대 불가피…총 45000㎡ 확보

강성기 기자skk815@bokuennews.com / 2017.08.11 15:06:47

영진약품은 지난 8일 ‘영진바이오 일반산업단지’ 승인을 화성시로부터 받았다.

영진약품은 화성시 남양읍 소재 남양공장(2만5000㎡)부지 주변 2만여㎡를 추가로 매입해 2015년 9월 화성시에 민간개발방식에 의한 ‘영진바이오 일반산업단지’를 신청하여 이번에 총 4만5000㎡ 산업단지를 확보하게 됐다.

남양공장 주변은 개발제한 규제로 공장 증설이 불가능했으나 국내 매출 및 수출량 증가로 생산라인 확대를 위해서는 산업단지 조성이 필요했다. 이번 산업단지 계획 승인으로 생산시설 증설에 대한 제약은 없어져 글로벌 제조경쟁력을 한층 더 강화할 수 있게 됐다.

영진약품은 수출액 비중이 전체 매출액 대비 44%로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특히 지난 3월 일본 사와이제약과 1815억원 규모의 세파계 항생제 완제의약품 공급계약을 체결해 2021년까지 이 회사에만 연 360억원 이상 수출할 계획이다.

영진약품은 올해 안에 산단 내에 부지 조성공사를 시작으로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