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순천향대서울병원, 최신 로봇수술기 다빈치Xi 가동

"더 안전하고 정확한 수술 치료 약속"

김아름 기자ar-ks486@bokuennews.com / 2017.10.12 11:17:20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원장 서유성)이 첨단 4세대 로봇수술기 다빈치 Xi와 테이블 모션 테크놀로지를 가동한다.

복잡하고 어려운 수술도 몇 개의 작은 절개만으로 정확하게 치료할 수 있는 최첨단 로봇 장비인 다빈치 로봇수술기를 도입하게 된 순천향대 서울병원의 자부심이 높다.

다빈치 로봇수술기는 최대 10배까지 확대한 입체 영상으로 수술 부위를 관찰하기 때문에 미세한 움직임으로 복잡한 수술도 가능하게 해준다.

전립선, 자궁경부, 직장암 등 복잡하고 어려운 암수술에서 효과가 크고 심장질환과 유섬유종 등의질환에서도 최소절개로 치료가 가능하다. 의사의 손동작을 로봇 팔에 동일하게 전달하기 때문에 수술이 안전하고 따라서 수술 후 남는 흉터나 외상의 스트레스를 줄여준다.

테이블 모션 테크놀로지는 로봇수술기인 다빈치 시스템과 고급 전동식 수술대인 트루 시스템의 융합된 기술이다. 수술용 로봇 팔이 환자의 몸에 삽입되어 있는 상태에서도 수술대가 움직일 수 있고 로봇 수술기가 실시간으로 수술대의 각도와 위치를 파악해 로봇 팔의 위치를 조정해준다.

수술 중 언제든지 전동식 수술대의 위치를 재조정해 수술 부위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수술 부위의 노출 및 수술 가능 범위를 극대화해 집도의가 가장 이상적인 각도에서 수술을 진행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탁민성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다빈치 수술센터장은 "최신형의 로봇수술기 운영시스템으로 더 안전하고 정확한 수술 치료를 할수 있게 됐다"며 "더 많은 분들에게 최상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