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유태우 회장 특별 발표 논문] 자가 염파요법 온 가족 건강지킴이

E2· 간승방 자극 눈물많이 흘리는 증상 비문증도 개선

보건신문bokuennews@bokuennews.com / 2017.11.06 10:25:40

유태우 고려수지침학회장

▷지난호에 이어
<사례들>
염파요법은 주로 타인, 환자들의 질병에 대한 원격치유용으로 많이 이용을 했으나 이제는 자신의 질병치유용으로 이용해도 그 효과반응은 대단히 우수하게 나타난다.
필자가 ‘자가 염파요법과 기의 실체’에서 소개한 것과 같이 갑작스런 등줄기 전체의 통증과 요통이 쉽게 나아졌는데 특이한 것은 그 이후로 9월까지 요통이나 등줄기 아픈 통증이 다시 나타나지 않았다.

위장장애 대단히 빨리 나아

그 외에 위장장애·소화불량도 즉시 나아졌고, 빵 먹고 체한 증상도 없어졌으며, 그 이후 환자는 밀가루 음식을 먹어 배속이 불편할 때마다 일부러 자가 염파요법을 실시해 소화불량이 잘 없어지는 것을 확인했다.
위장약, 소화제에서 제산제나 소화촉진제를 장기간 복용하면 여러 가지 부작용과 약간의 약 의존성이 나타나 약이 아니면 소화시키기 어려운 현상도 많다.

눈물 많이 나오는 증상도 개선

또한 필자의 양쪽 눈에 눈물구멍이 막혀서 수시로 눈물이 나와 몇 년간 고생을 했었는데 눈물구멍이 막힌 것도 염파요법으로 대단히 많이 개선됐다.
현재는 평소에 눈물이 거의 나지 않고, 공기가 안 좋거나 미세먼지가 많고 피곤하면 눈물이 약간 나오는 정도이다. 눈물이 자주 나오지 않으니까 대단히 편해 좋다. 그 이후에도 눈물이 자주 나오는 현상은 없다.
그리고 8월 26일의 학술대회를 마치는 주말인 9월 3일에 사무실 정리정돈을 하느라 약간 무리를 했더니 오른쪽 눈에서 갑자기 비문증이 나타났다.

우측 눈 비문증도 없어져

처음으로 비문증이 나타나니까 이런 것이 비문증이라고 하는구나 생각됐다. 눈을 뜨면 또는 감아도 눈앞에 검은 먼지 조각들이 시야 우측면에서 아른거리게 나타나는 것이다. 어두운 곳에서는 보이지 않으나 밝은 곳일수록 심했다.
이처럼 비문증이 생기면 독서하거나 글을 쓸 때 대단히 불편하였고 평상시에도 신경 쓸 것을 생각하니까 매우 불안했다.
그래서 자가 염파요법으로 좌우 E2와 간승방<그림 1>을 찌르고 잠시 안정을 취하니까 비문현상이 상당히 덜해지고 가벼워졌다.
용기를 내 서암온열뜸기로 제1·2기본방과 E2를 추가해서 서암온열뜸기 뜸을 30분간 뜨고 약간 졸음이 와서 몇 분간 잠자고 나니까 머리가 맑아지면서 비문증이 거의 나타나지 않았다. 피곤하거나 신경 쓰면 약간 나타났는데 계속 염파요법과 서암온열뜸기 뜸을 뜨니까 며칠 만에 완전히 제거됐다.
 
견통도 나아져

이외에도 염파요법 특강시간에 회원들 상대로 자가 염파요법 실습을 했다.
한 여성회원은 어깨꼭대기 양쪽이 나타나 목·어깨도 마음대로 움직일 수가 없다고 했다.
CM10·11 부근이다. 손에서는 M10·11 <그림 2>부근에서 과민통증이 나타나 손모형도 F형(자가 염파용)에 M10·11 주위로 양쪽 모두를 신기감봉으로 다자극하도록 했다. 정성껏 자극을 준 탓인지 약 10분 후에 물어보니 어깨통증, 무거운 증상이 없어졌다는 것이다.
 
목줄기·어깨·허리 통증도 없어져

그리고 염파요법 두번째 강의 때 약 60여명의 회원이 참석했다. 요통이 있는 사람은 손을 들어 보라고 하니까 한 명이 손을 들었다.
다시 허리, 목 운동을 시키면서 목, 허리 뻐근하고 아픈 사람 손들어보라고 하니까 여성회원이 목줄기, 허리가 아프다는 것이다.
그래서 B19~24까지 아픈 위치를 확인하고 다시 B19~24 사이에서 상응점을 찾게 했다.
허리 아픈 부위의 상응부 B6·7, I20·21·22<그림 3>부근에서 상응점을 찾은 다음 손모형도 F형에 염파봉(신기감봉)으로 스스로 모형도에 찌르게 했다.
10~20분 지난 다음에 어떠냐고 물어보니까 어깨는 고통증상이 거의 모두 없어졌다는 것이다.
남성회원이 우측 허리가 아프다고 해 맥을 보니까 방광승이 있다. 그래서 I19번<그림 4>부근에서 상응점을 찾게 하고 손모형도에 상응점 주위에 염파봉으로 다자극하도록 했다. 역시 몇 분 후에 허리를 움직여 보고는 이제 요통 증상이 많이 없어졌다는 것이다. 음양맥상에서 방광승은 없어졌다.

이 외 자가 염파요법 사례 많다

이처럼 자신의 고통 증상들을간단하게, 안전하게, 쉽게 낫게 한다는 것은 대단히 우수한 방법인 것이다.
현재의 세계는 제4차 산업혁명을 일으키느라 야단들이다. 의료계에서는 더더욱 앞서 나가서 로봇이 모든 검사, 시술, 치료, 약 처방까지 대행하고 있으나 현재의 의료시스템은 고가의 시스템이다.
그러나 자가 염파요법은 웬만한 질병들은 자가 진단과 자가 치방과 자가 치료로 하므로 대단히 경제적이고, 안전하고, 시간 절약, 위험성·부작용이 없는 제4차 의술이 되는 것이다.
자가 염파요법은 이처럼 안전하고, 간편하고, 효과적이고, 위험이 전혀 없으므로 앞으로의 건강 증진에 적극 이용할 가치가 있는 것이다.
이러한 자가 염파요법의 방법을 더욱더 연구하고 나아가 염파요법에서 나타나는 기의 실체를밝히려는 것이다.
<다음호에 계속>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