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코오롱생명과학 인보사, 골관절염 시장 게임 체인저 자리매김

출시 한 달도 안되 시술 케이스 100건 넘어서…해외에서 인보사 반응 긍정적

강성기 기자skk815@bokuennews.com / 2017.12.07 15:51:18

▲코오롱생명과학 이우석 대표

코오롱생명과학(대표이사 이우석)은 ‘인보사 케이주’가 출시 이후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국내 골관절염치료 시장에서 새로운 게임 체인저로 발빠르게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인보사 케이주’는 지난 11월 6일 공식 런칭 이후 해외환자 유치, 100번째 시술 케이스 돌파, 종합병원 랜딩 진행 등이 순조롭게 이루어지고 있다.

최근 대한의료관광진흥협회와 해외환자 유치를 위한 MOU 이후, 지난달 첫 해외 몽골환자 시술을 진행했다.

이후 해외환자 유치를 위한 국내병원들의 문의와 외국환자들의 인보사 투여 문의가 많아지고 있어 협회와 적극적인 업무 협의를 통해 인보사와 한국의 우수한 의료 기술을 해외에 알리는 마케팅 활동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중동 및 동남아시아 지역에서도 직접 수출을 원하는 업체들의 문의도 잇따라 수출에 대한 검토도 고려중에 있다.

런칭 후 한 달도 안되었지만, 100번째 시술 케이스 돌파하는 등의 빠른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다. 실제 시술을 진행한 병원수도 현재 40개가 넘어선 상태이며, 연내로 100개 이상의 병원이 인보사의 시술을 진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코오롱생명과학의 이우석 대표는 “2017년이 인보사 런칭을 통해 국내 골관절염 치료시장의 새로운 게임 체인저로 자리매김하는 시작점이었다면, 2018년은 국내 시장은 물론 동남아 및 글로벌 시장에서 골관절염 치료제의 새로운 길을 개척하는 해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