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간협, 남인순 의원과 간담회…간호법 등 현안 논의

국민의 건강과 행복을 위한 5개항의 정책과제 제안

김아름 기자ar-ks486@bokuennews.com / 2019.05.14 14:38:28

대한간호협회(회장 신경림)는 지난 13일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남인순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국회 보건복지 위원)과 정책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남인순 국회의원 주최로 열렸다. 간담회에는 지부 및 산하단체 회장과 처장이 자리를 함께 했다.

남인순 국회의원은 인사말에서 “간호사는 국내 최대 규모의 여성단체 조직이면서 보건의료 전문직 단체임에도 불구하고 법과 제도적으로 해결하지 못하는 부분이 많다”면서 “특히 많은 간호계 현안 가운데 간호법을 적극 추진하고 있고 사실 OECD 국가 중에서 우리나라만 없는 상황이고 보건의료계 직능간 보면 여러 가지 이상한 점이 많다”며 “간호법이 제정돼야 한다는 것에 공감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양질의 의료서비스가 제공되기 위해서는 간호계 현안들이 해결돼야 한다는 점은 더불어민주당에서도 잘 알고 있다”면서 “오늘 제안하는 현안들이 해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신경림 회장은 “바쁜 의정활동 중에도 간호현안에 관심을 갖고 간담회 자리를 마련해 주신데 대해 감사드린다”면서, “간호법을 포함한 간호계 현안들이 해결될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서 간호협회는 △국민건강과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는 간호법 제정 △종합적 간호정책 추진을 위한 간호전담부서 설치 △간호서비스 질 제고를 위한 근로환경 및 처우개선 △방문건강관리사업에 맞는 전문인력 범위 △보건의료 업무변화에 따른 간호직 수당 인상 등 국민의 건강과 행복을 위한 5개항의 정책과제를 제안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