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원주테크노밸리, 'CMEF spring 2019' 원주공동관 조성

해외 시장 진출 지원

김아름 기자ar-ks486@bokuennews.com / 2019.05.14 14:45:52

(재)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원장 백종수, 이하 ‘WMIT’)는 중국 상해에서 14일부터 4일간 개최하는 제81회 중국 춘계 의료기기 전시회(이하 ‘CMEF spring 2019’)에 원주공동관을 조성해 해외 시장개척을 지원한다.

CMEF는 춘계, 추계 연 2회 개최하며 28개국 4100개사가 참가하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전시회로 지난 해 15만명이 참관했다. 

WMIT는 2016년부터 올해로 4회째 중국시장 개척을 위해 CMEF 공동관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WMIT는 의료기기 기업이 높은 전시성과를 낼 수 있도록 부스공사부터 바이어 발굴 및 상담, 통역, 홍보까지 전시마케팅 관련 일련의 서비스를 지원한다. 또한, 소규모 기업에 전시마케팅 경험을 제공하고자 테크노밸리 부스를 활용하여 참가비 무료로 벤처부스를 운영한다.

CMEF spring 2019 원주공동관 참가규모는 72㎡로, 대양의료기㈜, ㈜소닉월드, ㈜윈백고이스트, ㈜인성메디칼 등 4개사가 개별부스로 참가하고, ㈜아이헬스케어솔루션, 지엔비메디텍 등 2개사가 벤처부스로 참가하여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치고 있다.

WMIT는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활성화와 원주의료기기 위상을 높여나가기 위해 지속적으로 공동관 조성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2019년에도 강원의료기전시회(GMES 2019) 개최 및 독일 MEDICA 2019, 홍콩 Cosmoprof Asia 2019 공동관 참가를 통해 의료기기 산업 발전 및 기업의 매출 증진에 힘쓸 계획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