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씨엘바이오, '2019 대한민국 우수특허' 대상 수상

바이오신물질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 특허 취득

홍유식 기자hongysig@bokuennews.com / 2019.07.11 17:58:08

씨엘바이오(대표 최종백)가 개발한 '신규한 세리포리아 락세라타-K1(한국명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 균주 및 이의 배양물을 유효성분으로 포함한 당뇨병 예방 또는 치료용 조성물'이 2019 제13회 상반기 대한민국 우수특허 대상에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CL-K1, Ceriporia Lamaritus)는 항당뇨 균주 세리포리아 락세라타를 획기적으로 개선, 베타글루칸, 세포외다당체를 다량 함유한 차세대 바이오 신물질로, 당뇨치료, 간질환, 세포조직 재생능력이 탁월하다. 씨엘바이오는 최근 라마리투스의 항당뇨 유효성분을 크게 높인 '세리포리아 2단 배양기술' 특허까지 추가로 획득해 세리포리아 관련 핵심특허를 모두 취득한 상태다.

최종백 씨엘바이오 대표는 "이번 '제13회 상반기 대한민국 우수특허 대상'에 선정됨에 따라 바이오 신물질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의 효능과 우수성을 다시 한 번 입증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CL 균사체의 효능 강화 연구개발에 앞장서 세계 바이오시장을 선도하는 글로벌 바이오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씨엘바이오는 최근 국제의료봉사회와 인도 바르구르 한센인 마을에서 한센병 종식을 위한 글로벌 의료지원 활동도 활발히 펼치고 있으며, 2016년 리우올림픽 국가대표선수단 공식 기증, 대한아토피협회 주관행사 제품 1만개 후원, UN소속 국제여성봉사단체 소롭티미스트 자선 바자회, 메르스 예방캠페인 개최, 전세계 2천만 한센인 치료-재활 후원 등 국내외 지원사업을 꾸준히 펼쳐온 착한바이오기업으로도 알려져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