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강동경희대병원, 환자경험평가 종합병원 1위

의사서비스, 투약 및 치료과정, 환자권리보장 등 1위 전분야 최상위

임중선 기자jslim1971@bokunnews.com / 2018.08.10 15:16:28

강동경희대학교병원(원장 김기택)이 실제 입원 환자의 의료 서비스 만족도 조사에서 종합병원 1위에 선정됐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2017년 제1차 환자 경험평가는 500병상 이상 종합병원 및 상급종합병원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간호사 서비스, 의사 서비스, 투약 및 치료과정, 병원 환경, 환자 권리보장 및 전반적 평가 등 6개 분야에 대해 환자가 설문조사를 통해 점수(100점 만점)를 매기는 방법으로 실시했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은 평가 대상 종합병원 중에서 간호사 서비스 2위, 의사 서비스 1위, 투약 및 치료과정 1위, 환자 권리보장 1위 등 모든 분야에서 고루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병원 환경을 제외한 간호사 서비스, 의사 서비스, 투약 및 치료과정, 환자 권리보장 등 직접 환자와 관련이 있는 분야에서는 모두 1위 혹은 2위로 선정되며 환자 우선 병원으로서 위상을 다졌다.

강동경희대병원은 의사가 회진 시간을 직접 입력하는 시스템을 만들어 간호사의 부담은 줄이고 환자의 만족은 높였다. 환자는 몇 시에 교수를 만날 수 있는지 문자를 통해 정확한 파악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회진시간 정보 제공에서 전국 최고점을 받았다. 이외에도 환자 의견을 유관 부서 전부가 공유하며 개선하는 등 지속해서 환자에게 최선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환자경험평가에 대해 김기택 원장은 “이번 평가는 모든 구성원이 환자를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환자 중심 병원이 되기 위한 노력을 환자분들이 직접 알아주신 것이기에 더욱 의미가 깊다”라며 “앞으로도 환자를 내 가족처럼 여기고 환자의 아픔을 같이하는 환자 중심의 참 병원을 구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강동경희대병원은 지난달, 대장암, 유방암, 폐암, 위암 적정성 평가를 모두 1등급을 받아, 4대 암 모두 치료 잘하는 병원에 선정됐다. 이외에도 급성기뇌졸중, 급성심근경색증, 관상동맥우회술, 만성폐쇄성폐질환, 폐렴, 고관절치환술·간암(수술 별 진료량) 등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는 등 진료에서도 탁월한 우수성을 이어가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