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CJ제일제당 BYO유산균 ‘온가족 유산균’

‘20억 生유산균’ 앞세워 유산균 시장 공략 강화

이원식 기자wslee6@bokuennews.com / 2019.03.14 17:22:06

CJ제일제당의 유산균 전문브랜드 ‘BYO(바이오)’가 온 가족이 섭취할 수 있는 ‘BYO 20억 생()유산균 맨/우먼/키즈를 선보인다.

‘BYO 20억 생()유산균맨(MEN)’은 남성의 신진대사, 그중에서도 탄수화물과 에너지 대사에 필요한 비타민 B1을 추가했다. ‘BYO 20억 생()유산균우먼(WOMEN)’에는 항산화 건강을 위한 비타민 C가 추가됐다. 비타민 C는 신체 결합조직 형성과 기능유지에 필요하고, 특히 여성에게 필요한 철분 흡수를 돕고, 유해산소로부터 세포를 보호하는 데 필요한 성분이다. ‘BYO 20억 생()유산균키즈(KIDS)’에는 아동의 정상적인 면역기능과 세포분열(성장)에 필요한 아연 성분을 추가했다. 맛 측면에서는 세 가지 제품 모두 출시 남녀노소가 폭넓게 즐길 수 있는 요거트맛을 구현했다.

이번 제품 3종에 모두 적용된 ‘BYO 20억 생()유산균은 최근 유산균 시장의 화두로 떠오른 유산균의 보장균수(1회 분량에서 섭취할 수 있는 유산균 수)’ 증가에 중점을 두고, CJ제일제당이 자체 개발한 4중 코팅 기술을 적용한 제품이다. 특허받은 장()유산균 CJLP243에 안정성을 더해, 장까지 최대한 많은 유산균이 살아서 도달하게 함으로써 장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 CJLP243CJ제일제당의 60년 발효기술 노하우를 바탕으로 개발된 한식 발효식품 유래 유산균으로, 해외 10개국 특허를 취득하고 SCI급 학술지에도 발표된 장 유산균이다.

특히 ‘BYO 20억 생()유산균의 보장균수는 약 20억 마리로 기존의 BYO 장유산균(스틱형)에 비해 두 배 이상 늘어났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