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국팜비오, 면역 억제제 아자비오정 발매

25mg 추가 발매로 환자 별 용량 조절 가능

강성기 기자skk815@bokuennews.com / 2018.01.25 09:33:22

▲한국팜비오 아자비오정

백혈구 감소증 등 골수억제 부작용을 줄이고 조제의 불편함을 개선시킨 면역 억제제가 나왔다.

한국팜비오(회장 남봉길)는 25일 크론병, 궤양성 대장염, 류마티스 관절염, 루푸스, 다발성 경화증 등 자가 면역 질환과 신장 이식 환자 면역 치료제인 아자비오정(25mg, 50mg)을 발매했다고 발표했다.

아자비오정의 주성분인 아자치오프린은 백혈병과 류마티스 관절염 및 다른 전신염증질환을 치료하는데 사용되는 면역 억제제로서 자가 면역 질환 환자의 비정상적 면역 기능 활성 억제, 신장 이식 환자 거부 반응 예방에 중요한 치료 옵션으로 제시되고 있다. 

아자치오프린은 용량 의존적으로 골수억제 (백혈구 감소증, 혈소판 감소증)와 같은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초기에 저용량으로 시작해 점진적 증량 방식이 필요하나 지금까지의 시판 제품들은 모두 50mg 단일 제형으로 돼있어 환자 투약에 불편함이 있었다.

한국팜비오 아자비오정은 국내 최초로 25mg 저용량과 50mg 고용량 제형 두가지로 출시되어 환자별 점진적 증량이 가능하며 투약시 분할 투여해야 했던 조제의 불편함도 개선됐다.

면역 억제제 특성에 맞게 필름 코팅 PTP 제형으로 발매된 아자비오정은 발매에 앞서 관련 학회와 병원 약사회에 소개해 주목을 받은 바 있다.

한국팜비오 마케팅부 우동완 상무는 “현대인 생활 패턴 변화에 따라 크론병, 궤양성 대장염 등 자가 면역 질환 국내 유병율 증가로 면역 억제제 시장 또한 의존적으로 성장 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아자비오정은 기존 아자치오프린 제형 대비 편익성이 증대된 제품으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