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연만희 유한양행 고문, ‘대한민국 기업보국대장’ 헌정 기업인 선정

한국경영인협회, 국가경제에 이바지한 경영인으로 추대…유한양행 기업이념 계승

강성기 기자skk815@bokuennews.com / 2018.02.26 21:02:25

▲왼쪽부터 대한민국 기업보국대장 추대위원회 이현재 위원장, 유한양행 연만희 고문, 한국경영인협회 강석진 회장.

유한양행 연만희 고문이 한국경영인협회가 제정하는 ‘대한민국 기업보국대장’의 첫 번째 헌정 기업인으로 선정됐다.

사단법인 한국경영인협회(회장 강석진)는 26일 오후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헌정 추대식을 개최하고 유한양행 연만희 고문에게 ‘대한민국 기업보국대장’을 헌정했다.

한국경영인협회는 ‘대한민국 기업보국 대장’은 기업경영을 통하여 국가경제와 산업 발전에 크게 이바지하고 국민들로부터 존경과 신뢰를 받는 원로기업인을 각계 저명인사들의 뜻을 모아서 추대하여 헌정하는 제도로, 이를 통하여 존경 받는 원로기업인의 공적을 기리고 모든 기업인의 사표로 삼고자 한다는 제정 취지를 밝혔다.

대한민국 기업보국대장 추대위원회(위원장 이현재)는 “연만희 고문은 50여 년간 유한양행에 재임하며 기업 성장에 크게 기여한 기업인”이라며, “국민들로부터 존경을 받는 창업자 유일한 박사의 기업이념을 계승하여 기업인들의 귀감과 사표가 되고 있는 것은 물론, 한국경제·사회의 건전한 발전과 전문기업인의 위상 제고에 크게 이바지했다”고 헌정 경위를 밝혔다.

한편 한국경영인협회는 1999년 산업통상자원부의 인가를 받은 순수 민간단체로, 가장 존경받는 기업인과 가장 신뢰받는 기업을 육성하여 국가경제와 산업 발전에 이바지하고자 지난 2002년 설립된 단체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