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식품산업협회 ‘50년의 동행, 100년의 약속’ 선언

창립 50주년 기념행사 개최...정부 유공자 표창도

이원식 기자wslee6@bokuennews.com / 2019.10.08 11:27:25

이효율 한국식품산업협회장이 7일 창립 50주년 기념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국내 식품기업을 대표하는 한국식품산업협회가 ‘50년의 동행, 100년의 약속’을 선언했다. 

한국식품산업협회(회장 이효율, 이하 협회)7일 그랜드하얏트서울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창립 50주년 기념식과 비전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에는 협회 이효율 회장을 비롯해 이재욱 농림축산식품부 차관, 김원이 서울시 정무부시장, 박인구 동원산업 회장, 김천주 여성소비자연합회장 등 식품업계와 정부·시민 유관단체에서 300여명 이상의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협회 이효율 회장은 196910월 식품업계의 뜻을 모아 발족한 한국식품생산자협의회를 모태로 한 한국식품산업협회가 어느덧 50주년을 맞았다국가경제를 이끄는 주역으로 떠오는 식품산업은 이제 4차산업 시대를 맞아 새로운 미래 100년을 준비하고 세계시장을 겨냥해 협회를 구심점으로 글로벌 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 18·19대 협회장을 맡았던 박인구 동원그룹 회장은 식품산업은 명실공히 국민 건강과 영양을 책임지면서 국내 산업을 대표하는 글로벌 산업으로 비약적인 발전을 거듭하고 있다고 인정하면서, 이처럼 괄목할 만한 성장에도 불구하고 현재의 식품산업은 새로운 도전에 직면해 있다고 밝혔다.

박 회장은 내수시장의 침체, 최저임금제 시행으로 인한 외식업체의 경영난 가중, 갈수록 높아지는 식품안전에 대한 요구 등을 꼽으면서 협회가 앞으로 국내 식품기업들이 글로벌 식품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 줄 것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기업들에게는 현재 아프리카를 비롯해 세계 인구의 절반이 굶주림의 고통을 당하고 있지만 전지구적으로 음식물이 쓰레기로 곳곳에 버려지고 있다식품기업들도 앞으로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는 친환경 용기의 개발이나 제품을 만드는 데에도 집중해 지구 환경을 보존하는 데에도 힘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협회는 창립 50주년을 맞아 이날 비전선포식도 가졌다.

이광호 상근 부회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전문가, 협력적 커뮤니케이션, 공정한 서포터 등 3대 미션을 통해 협회의 고객인 식품기업들을 지원하는데 맡은 역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기념식에서는 그동안 식품산업 발전에 기여한 회원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정부 및 협회 표창 수여식도 함께 진행됐다.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표창

정식품 김종우 부장, 대두식품 노민환 상무, 동원F&B 강경아 차장, 샘표식품 김동석 팀장

식품의약품안전처장 표창

신세계푸드 손천식 상무, 오뚜기 임기대 부장, 남양유업 곽병만 차장, 에스피씨 지에프에스 이현아 차장, 해태제과식품 용경림 주임연구원

감사패

대상, 롯데칠성음료, 삼양식품, 샘표식품, 씨제이제일제당, SPC삼립, 해태제과식품, 대한제당협회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