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위별 살 빠지는 방법? '지방흡입'이 답

도움말/365mc 신촌점 김정은 대표원장

진료실을 찾는 고객 중 정상체중을 유지하거나, 저체중임에도 다이어트를 지속하는 사람이 의외로 많다. 허벅지, 복부, 팔뚝 등 부분비만 탓이다.

한 사례를 소개하겠다. 직장인 김모 씨(27)는 친언니와 키와 몸무게가 같지만, 주변으로부터 ‘언니보다 통통해 보인다’는 이야기를 듣는다. 처음에는 대수롭지 않게 여겼지만 이제는 스트레스로 작용해 몸매관리에 바짝 나서는 중이다.

몸무게가 같아도 체지방률이나 타고난 요인으로 체형은 모두 달라 보일 수밖에 없다. 특히 얼굴, 팔뚝 바깥쪽, 허벅지 바깥 승마살, 복부지방이 많이 축적된 경우 몸무게보다 더 나가 보이는 요인이 될 수 있다.

다이어터들은 이를 위해 가장 먼저 ‘특정 부위의 운동’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인다. 여유가 있는 경우 에스테틱에서 부분관리를 받기도 한다. 운동과 마사지는 근육을 탄탄하게 가꿔주고, 혈액순환을 도와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되지만 원하는 부위에 사이즈 감량으로 직결되지는 않는다. 

특히 이미 저체중이거나, 정상체중 범위에 들어선 사람의 경우 무리한 운동이나 식이요법은 오히려 영양불균형·만성피로 등 건강에 악영향을 줄 수 있다. 특히 타고난 체형이 문제라면 체구가 작아지더라도 부분비만은 크게 개선되지 않아 스트레스로 작용할 수 있다. 또, 열심히 운동할 경우 건강증진 효과를 기대할 수 있지만 자신이 원치 않는 부위의 살이 빠져 곤란한 상황에 놓이기도 한다.

만약 체형 교정, 부분비만 관리 목적의 다이어트에 나서는 중이라면 의학의 힘을 빌려볼 수 있다. 무리하게 칼로리를 줄이거나 운동하기보다 지방만 타깃으로 제거하는 비만시술이 한가지 대안이 될 수 있다. 말 그대로 원하는 부위만의 지방을 쏙 빼 체형교정 효과가 우수하다. 시술 후 콤플렉스 개선 면에서도 만족도가 무척 높다.

특히 지방흡입을 위해 수술대에 눕는 것이 두렵다면 ‘람스(LAMS)’가 대안이 될 수 있다. 지방흡입주사, 지방추출주사 등으로 불리는 ‘람스’는 365mc의 임상경험을 토대로 개발한 주사시술의 간편함에 지방흡입의 원리를 녹인 ‘시그니처 시술’이다.

람스는 허벅지·복부·팔뚝 등에서 도드라지는 군살과 셀룰라이트 정리에 톡톡한 역할을 한다. 무엇보다 다른 주사시술과 달리 직접 지방세포를 체외로 빼내기 때문에 사이즈 감량에 효과적이다. 시술 과정에서 단단한 셀룰라이트 조직을 부수고 긁어 제거한 뒤 지방세포와 함께 뽑아내는 만큼 셀룰라이트 개선도 기대할 수 있다.

특히 수면마취나 전신마취 없이 시술 부위만 국소마취해 부담을 줄였다. 시술 후에는 내 몸에서 얼마나 지방이 빠져나갔는지 확인할 수 있다. 시술시간도 길지 않다.

현재 지방흡입을 제외하면 람스만큼 효과적으로 지방세포 수를 줄여주는 시술은 전무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특히 람스는 절개 없이 가느다란 주사바늘로 시술하므로 부작용 위험이 적고 멍이 심하게 들지 않는다. 이렇다보니 결혼식 등 중요한 날이 있거나, 빠르게 콤플렉스를 개선하고 싶은 다이어터의 수요가 높은 편이다.

 

김아름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