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부산대학교병원, KT와 카자흐스탄 디지털헬스케어 진출

협력진료와 빅데이터 구축으로 환자관리 분석 및 의료서비스 개선

류용현 기자hl5jkz@bokuennews.com / 2017.09.26 13:46:46

▲부산대병원/KT와 악토베주 MOU 체결 (좌로부터) 이호석 부산대학교 흉부외과 교수, 안 예브거니 R&IID컨소시엄회장, 박익민 부산대병원 융합의학기술원장

부산대학교병원(병원장 이창훈)은 KT(회장 황창규), (재)부산테크노파크(원장 김태경)와 공동으로 카자흐스탄-한국 디지털헬스케어 협력 사업 개소식을 카자흐스탄 악토베 메디컬센터(Aktobe Medical Center)에서 개최했다고 지난 26일 밝혔다.

부산대학교병원은 카자흐스탄 알마티(Almaty), 악토베(Aktobe), 동카자흐스탄 지역 소재 10개 병원에 설치된 디지털헬스케어 솔루션 기기를 기반으로 세계적인 수준의 한국의료기술을 지원하고, 환자의 데이터를 체계적으로 관리 및 분석할 계획이다.

부산대학교병원과 KT는 소량의 혈액과 소변으로 심혈관 질환(협심증, 심근경색), 호흡기 질환, 당뇨, 전립선암 등 질환을 신속 진단할 수 있는 모바일 진단솔루션(소변검사, 초음파, 혈액 검사 진단기기)과 플랫폼을 카자흐스탄 거점 병원 2곳(알파라비 카자흐스탄 국립대학 검진센터 Alfarabi KazNU Medical Center, 악토베 메디컬 센터 Aktobe Medical Center)에 구축했고, 앞서 언급한 거점 병원 2곳과 국제 협력진료가 시행된다.
 
이를 통해 환자의 조기 진단 및 적시 치료가 가능하고, 또한 수집된 환자데이터를 관리 및 분석함으로써 카자흐스탄 의료 서비스의 질을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대학교병원은 지난해 카자흐스탄 주요 병원 및 정부기관과 디지털헬스케어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사업타당성 조사 및 시범설치를 진행하며 본 사업 추진을 준비해 왔다.

또한 최근에는 러시아 극동투자청과 디지털헬스케어 사업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해 러시아 의료관광객의 증가가 예상된다.

부산대학교병원 융합의학기술원 박익민 원장은 “세계 9위의 넓은 영토를 가진 카자흐스탄에서의 헬스케어 플랫폼 설치는 검진시설이 절대 부족한 의료 환경의 개선에 획기적인 전환점이 될 것이고, 향후 부산대학교병원과의 원격 협력진료 빅데이터 확보로 카자흐스탄의 높은 영아 사망률을 낮추는 효과 등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KT 미래사업개발단 고윤전 단장은 “본 카자흐스탄 사업은 디지털헬스케어 사업의 의의를 실제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기회”라며 “KT의 ICT 기술력을 바탕으로 플랫폼 기반의 디지털헬스케어 사업을 확장하고, 빅데이터/AI 기반의 질병 예측 솔루션 등 비즈니스 모델을 강화하여 시장 진출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악토베 주지사 베르드베크 사파르바예비치는 “한국의 디지털헬스케어를 통해 카자흐스탄 국민들의 건강증진에 큰 도움이 됐으며 앞으로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부산대학교병원은 올해 7월 KT와 (재)부산테크노파크와 공동으로 보건복지부 의 ‘ICT 기반 의료시스템 진출 사업-카자흐스탄 디지털 헬스케어 진출(총괄책임자: 부산대학교병원 흉부외과 이호석 교수)’의 사업자로 선정되어, 카자흐스탄 디지털헬스케어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부산대병원  KT  카자흐스탄  디지털헬스케어  류용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