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65세 이상 고령자 진료비 25조…8년동안 2.4배 급증

강석진 의원, “고령사회 노인의료 복지 개선방안 시급히 마련돼야”

강성기 기자skk815@bokuennews.com / 2017.10.08 22:13:52

평균수명에 증가에 따른 노인의료비 증가가 사회 전체의 부담으로 이어지면서 노인의료 복지 개선방안이 마련돼야 할 것으로 지적됐다.

국회 보건복지위 강석진 의원(자유한국당, 경남 산청‧함양‧거창‧합천)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65세 이상 고령자 노인의 총 진료비는 2008년 10조4900억원에서 2016년 25조187억원으로 8년동안 2.4배나 급증했다.

이에 따라 총 진료비 중 노인이 차지하는 비율은 2008년 29.9%에서 2016년 38.7%로 높아졌다.

보건사회연구원 자료에 따르면, 향후 5년간, 건강보험상 65세 이상 고령자 진료비는 2020년 45.6%, 2030년엔 65.4%까지 차지할 것으로 예상됐다. 또 2060년에는 노인 진료비만 최대 390조7949억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강석진 의원은“노인의료복지비의 급증에 대해서, 보다 체계적인 예측과 준비를 해야 한다”면서 “초고령사회의 진입에 대비해, 노인들의 욕구가 정확히 반영된 의료와 요양이 통합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노인의료복지서비스 제공체계를 구축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