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서울성모병원. 건강검진 시, 예방접종 서비스 도입

인플루엔자, 대상포진, 폐렴구균 등 선택 가능

홍유식 기자hongysig@bokuennews.com / 2017.10.12 17:20:27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평생건강증진센터(센터장 김영균 교수)는 건강검진 시, 예방접종 서비스를 추가하여 바쁜 현대인들의 시간 절약과 편의를 돕는다. 

센터를 방문한 고객 중, 예방접종이 필요한 고객에게 신청 받아 인플루엔자(독감), 폐렴구균, 대상포진 등 예방접종 서비스를 추가 진료 없이 제공한다.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감염은 흔한 호흡기 감염증으로 50세 이상 장년층에서 폐렴 등 합병증이 발생할 위험이 높고, 입원율과 사망률이 높아 인플루엔자의 유행시기인 10~12월 사이에 접종하는 것이 좋다.

그 외 폐렴구균과 대상포진 예방접종은 연중 상시로 받을 수 있다. 폐렴구균은 폐렴, 뇌수막염, 패혈증 등 침습적인 감염을 일으킬 수 있으며, 연령이 증가함에 따라 발생률이 높아진다. 또한 대상포진은 수두대상포진 바이러스가 잠복 후 재활성화 되어 발생하는 수포성 피부질환으로, 환자의 약 2/3 이상이 50세 이상에서 발생하므로 50세 이상 성인일 경우 백신 접종을 권고하고 있다.

경기도 과천에 거주하는 장 모씨(여, 31세)는 “평소 회사일이 바빠서 병원에 오기가 쉽지 않은데, 건강검진을 받으며 예방접종까지 한 번에 가능하니 매우 편리하다”고 말했다.

센터장 김영균 교수는 “앞으로도 고객들의 체계적인 건강 증진 개선을 위하여 많은 서비스를 개발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