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아닉구딸 ‘드라이 바디 오일’ 4종 출시

향기로운 썸머 룩을 완성시켜줄 바디 오일

김혜란 기자khrup77@bokuennews.com / 2018.07.11 10:50:47

프랑스 하이 퍼퓨머리 하우스 아닉구딸이 '드라이 바디 오일' 4종<사진>을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아닉구딸의 이번 신제품은 오일이지만 끈적거림 없이 산뜻하고 보송하게 마무리가 돼 불쾌지수가 높아지는 여름에 사용하기 적합한 제품이다. 특히 스트레스 완화에 좋은 자연의 향기가 은은하게 온 몸을 감싸주기 때문에 땀이 많이 나는 더운 날씨에 사용하기에도 부담이 없다.

또한 이 제품은 바르는 즉시 빠르게 흡수되면서 피부가 매끈하게 코팅돼 부드럽고 빛나는 피부 결을 연출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뿐만 아니라 호호바 오일 성분이 보습 효과를 선사하고, 피부 속부터 영양을 채워 탄력 있는 피부로 가꿔준다. 포도씨 오일 성분 역시 항산화 작용으로 피부 노화를 예방해 효과적으로 피부를 관리해준다.

이번 신제품 오일은 아닉구딸의 대표 향 4종으로 출시됐다. 여성스러움과 발랄함을 동시에 전하는 달콤한 향의 '쁘띠뜨 쉐리 드라이 바디 오일', 상쾌하고 청량한 시트러스 향으로 산뜻한 활력을 불어넣어주는 '오 드 아드리앙 에너자이징 바디 오일', 초록 잎의 은은한 향기가 차분하고 평온함을 전하는 '릴 오 떼 릴렉싱 바디 오일', 톡 쏘는 듯한 로즈 향의 '로즈 폼퐁 래디언트 바디 오일' 4종으로 선보인다.

또한 4종의 바디 오일 모두 같은 향의 아닉구딸 향수와 함께 사용하면 피부에서 자연스럽게 발산되는 향을 더욱 오래 유지할 수 있고, 향의 매력도가 배가 된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