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구시수성구약사회 제39차 정기총회 성료

유병선 회장, “아무리 좋은 생각, 발전적인 계회일지라도 행동으로 보여줘야”

박중학 기자pjh1929@bokuennews.com / 2020.01.11 16:36:49

대구시수성구약사회는 지난 9일 오후 830분 라온제나호텔 6층 르미에르홀에서 제39차 정기총회를 열고 9대 회장을 역임하고 현제 회장직무대행을 맡고 있는 유병선 전 회장을 새 회장으로 보선했다.

총회는 또 사임으로 공석이 된 총회부의장 선출에서 고문으로 있는 조미경 회원을 새 부의장으로 선출했다.

김명덕 총무이사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총회는 조용일 시약회장단 및 상임이사진과 각 구,군분회장, 이한길 대구시약 대의원총회의장, 홍성주 수성구부청장과 김희섭 수성구의회의장, 여수환 보건소장, 백서기 대경의약품유통회장, 김종일 대경제약협의회부회장 등 내빈 다수와 회원 100여명이 참석했다.

김준규 총회의장은 개회사에서 우리 약사는 난매와 면허대여로 대표되는 약국가의 불법들을 살만한 그런 직업이 아닌 스스로가 자랑스러운 약사임을 되새기는 각성이 필요하다며, 약국가의 문제해결의 주최는 바로 우리의 자성이 먼저라고 강조했다.

김 의장은 이어 계명의료재단 부지 내 약국 입점과 관련해 법인과의 고군 분투중인 우리 대구시약사회와 하나 되는 일에 전 회원이 적극적인 지지와 참여를 당부했다.

시대 변화에 따른 다양한 봉사활동 참여로 약사 위상제고에 힘써 나가자는 유병선 회장

유병선 회장직무대행은 인사말을 통해 지난해 회무를 맡자마자 숨 가쁘게 달려왔다며, 분회, 시약 연수교육과 체육대회 등 크고 작은 행사가 많았으나 회원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로 무사히 잘 마칠 수 있게 되어 감사의 인사를 먼저 드린다.”고 전했다.

유 직무대행은 지금까지 약사의 역할이 의약품판매, 조제 복약지도로 국한되어 있었으나 이제는 환자가 약을 잘 복용하고, 잘 관리하고 있는지, 폐의약품이 잘 처리되고 있는지 까지 확인하는 것도 약사의 역할이 되었다며, 약사의 직능이 확대되어가고 있는 가운데 방문약사사업에도 동참해 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회원도 다수 있다고 밝히고 올해부터는 시대에 발 맞춰 약사의 다양한 활동으로 약사 위상제고를 위해 힘써나가자고 말했다.

김준규 의장의 주제로 2부 본회의에 들어간 총회는 회무 및 감사보고에 이어 당초 예산액보다 180만 여원이 더 증액된 6,092만 여원의 수입결산 중 3,908만 여원을 집행하고 결산된 2019년도 일반회계 세입세출결산안을 원안대로 심의 통과시키는 한편 2020년도 사업계획안과 예산안 편성은 집행부에 위임 초도이사회서 심의키로 했다.

이날 총회는 또 2부 본회의에 앞서 직전 김혜경 회장에게 공로패가 수여와 함께 대내외 유공인사에 대한 시상이 있었으며,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홍성주 부구청장에게 전달했다.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대구시약회장 표창=박미란(사과나무약국)

구청장 표창=배윤정(유빈약국)

분회장 표창=정서윤(맘엔키즈약국) 한송희(만촌늘푸른약국) 김태완(일등약국)

분회장 감사패=마서영(수성구보건소) 정상호(지오영)

전직회장 공로패=김혜경(메디칼약국)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