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상F&B 복음자리 신제품 선봬

더 간편하게 즐기는 ‘티룸’ RTD 3종

대상F&B 복음자리가 향긋한 꽃과 허브, 새콤달콤한 과일을 함께 담아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블렌딩 차 제품 티룸(TEAROOM)’ RTD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

이번 신제품은 꽃, 허브, 과일의 맛과 향을 살려 최적의 비율로 블렌딩한 RTD(Ready To Drink), 2030 여성층이 카페에서만 즐기던 향긋한 과일 꽃차를 집에서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게 했다. 최근 RTD에 대한 수요가 지속 증가하는 추세를 적극 반영한 제품으로, 기존 액상형 차 제품과 달리 희석 없이 바로 마실 수 있는 RTD 신제품 출시를 통해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는 전략이다.

복음자리 티룸’ RTD 신제품은 청량한 민트에 새콤한 오렌지를 더해 상쾌한 날에 마시기 좋은 민트&오렌지, 쌉싸름한 진저와 상큼한 레몬의 맛과 향을 지닌 진저&레몬, 상큼한 레몬그라스와 달콤한 포도를 블렌딩해 지친 하루에 생각나는 레몬그라스&포도 등 3종으로 구성됐다. 과즙 함량이 높아 과일의 달콤한 풍미를 느낄 수 있으며, 230ml 용량으로 가볍고 간편한 휴대가 가능하다. 복음자리 티룸’ RTD 신제품은 온라인 이용도가 높은 2030 여성층을 고려해, 복음자리 온라인몰을 통해 판매하고 있다.

대상F&B 복음자리 관계자는 최근 음료를 간편하게 마실 수 있는 RTD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면서 2030 여성층을 고려해 꽃, 허브, 과일의 맛과 향을 살린 티룸’ RTD 신제품을 출시하게 됐다앞으로도 보다 풍부하고 건강한 맛을 갖추는 것은 물론, 많은 소비자들의 편의성까지 고려한 제품 개발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대상F&B 복음자리는 지난해 집에서도 카페 수준의 음료를 만들어 즐기는 홈카페족을 겨냥해 차를 마시는 나만의 힐링 공간이라는 의미를 담은 티룸을 처음 선보인 바 있다.

 

이원식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