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의사회 집행부 사회공헌 발전기부금 9870만원 쾌척

창립 75주년 새 의사회관 건립 주춧돌 마련

경북의사회 장유석 회장단 및 집행부 임원은 새 의사회관 건립과 사회공헌사업단 발전기부금으로 9870만원을 기탁했다.

작은 정성이라도 보태고자 한다며 장유석 회장이 3000만원을 기부한 것을 시작으로 집행부 임원 역시 십시일반 모금하여 총 9870만원의 기부금을 지난 19일 의사회관 3층 회의실에서 ()경상북도의사회 사회공헌사업단에 전달했다.

경북의사회는 1946년 창립 이래 75여 년의 유구한 역사를 자랑하며 대한민국 최고의 의사단체로 성장했으나, 역사와 회세에 걸맞은 보금자리가 없어 그간 회무 운영에 어려움이 많았다.

이에 제44대 장유석 집행부 출범 이후 새 의사회관 마련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노력을 경주한 결과 지난해 1031일 건물을 매입한 이후 1여 년이 경과한 현제 새 의사회관 리노베이션 공사를 시작하여 내년 2월 초 입주를 목표로 하고 공사가 진행중이다.

리노베이션 공사는 소로 건축사사무소와 시공설계 계약을 시작으로 대수선 허가 승인, 착공신고가 완료됨에 따라 현재 공사가 진행되고 있으며, 지난 21일에는 공사 현장점검을 실시하기도 했다.

75년 역사의 최초 경북의사회관 건립에 따라 제44대 집행부 일동은 물론 많은 회원들이 1구좌(10만원)라도 뜻을 함께하겠다며 기부행렬을 잇고 있다. 새 의사회관 건립 기부금을 경북의사회 사회공헌사업단에 기탁한 회원은 기부증서 및 의사회관 기부자 명판 각인이 있을 예정이다.

한편 기부 금액에 따라 경북의사회 행사 등록비 면제, 의사회비 평생 면제 등의 예우를 받을 수 있다. 또한, 경북의사회 사회공헌사업단은 기획재정부 지정기부금단체 지정 고시됨에 따라 건립 기부금에 대해 기부금 영수증 발행을 통해 세제혜택을 받을 수도 있다.

 

박중학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