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식품안전정보의 대표 허브기관으로 도약

식품안전정보원, 개원 10주년 기념 국제 학술대회

이원식 기자wslee6@bokuennews.com / 2019.07.11 17:41:15

개원 10주년을 맞은 식품안전정보원이 국내외 식품안전 정보의 허브기관으로 거듭나고 있다.

식품안전정보원(원장 정윤희)11일 밀레니엄서울힐튼 아트리움에서 먹거리 안전의 내일을 만드는 식품안전정보원(Food Safety Information Service that makes future of food safety)’이라는 주제로 개원 10주년 기념 국제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국제 학술대회는 식품안전정보원이 개원 10주년을 맞아 안전한 먹거리 환경 조성에 기여하는 식품안전정보의 허브기관이자 정책 제시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더욱 충실히 하기 위한 뜻깊은 행사로 마련됐다.

국제 학술대회는 총 2부로 7개의 주제에 대한 발표와 토론으로 구성했다. 1부에서는 중국 인민대학 한 대원(HAN Dayuan) 교수가 ‘Trends in Food Safety Governance in China and in Northeast Asian Area’를 주제로 기조연설을 맡아 강연을 진행했다.

중국 인민대학 법학원 한대원 교수가 '동아시아 경제 글로벌과 미래 식품 안전 협력'의 필요성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중국 인민대학 법학대학에서 학과장을 역임한 한 대원 교수는 법 전문 출신 학자답게 식품 안전은 모든 사람, 모든 국가 간에 연결되는 매우 중요한 이슈로 떠올랐다식품 안전법은 가장 핵심은 이념이며 결국 모든 국민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식품을 생산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한 교수는 한국을 비롯해 중국, 일본 등 동아시아 국가 간의 식품 안전을 위한 정보 교류와 공유, 문제 해결을 위한 협력 체계를 갖추는 것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학술 연구와 교류 등의 다양한 방식으로 동아시아 국가들의 식품 안전 관리 감독이 업그레이드 되고, 이를 기반으로 한··일과 동북아시아의 식품안전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것이 목표가 된다는 설명이다.

2부에서는 식품의 안전보장과 산업진흥을 위한 정책연구의 역할과 미래(이주형 정책연구본부장) 건강기능식품 이상사례 신고접수 및 관리·운영 사업의 현재와 미래(박선정 1399-건강기능식품이상사례정보부장) 식품안전 정보의 From Past To Future(이희정 글로벌정보부장) 국민 최접점에서 1399의 역할 회고 및 발전과 도약(김정민 식품안전정보본부장) 식품안전소통 플랫폼 통합식품안전정보망’(정희석 정보시스템부장) 식품이력추적관리 정착과 제도 확대(서영상 식품이력사업본부장)에 대해 발표하고 토론이 이어졌다. 끝으로 이병곤 기획경영본부장이 식품안전정보원의 비전을 제시하는 것으로 세미나를 마무리했다.

정윤희 원장은 이번 국제 학술대회는 동북아 먹거리 안전체계의 미래상에 대한 해외석학의 견해를 공유하고, 지난 10년간의 성과를 바탕으로 국민이 신뢰하는 우리나라 식품안전정보 허브기관으로서의 10년을 그려보며 다짐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